티스토리 뷰

트위터가 슬슬 광고로 돈을 벌어보려고 본색을 드러내고 있다. 트위터가 이렇게 전 세계적인 열광적 호응을 얻고 있는 이유가 광고 없이 깨끗한(?) 이미지로 사랑받고 있다.  그러던 트위터가 올해 4월에는 스타벅스를 비롯해 몇몇 기업에 한해서 홍보성 글을 제한적이나마 게재할 수 있는 프로모티드 트윗(Promoted Twit)을 조심스럽게 선보이면서 간을 보기 시작하더니 이번에는 아예 과감하게도 광고주가 트위터 계정 목록 중에서 자사 팔로어를 지정해 이들에게 직접 글을 게재할 수 있는 광고 계정(Promoted Accounts) 상품을 선보인다고 하니 이렇게 되면 Direct Mail과 다를 바 없다.(관련기사: 트위터 광고판매 시작했다 - ZD넷 코리아) 

얼마전 구글에게 넘긴 DB외에는 뾰족한 수익모델이 없는 트위터. 이제 덩치가 날로 커지는 트위터도 언제까지 투자비로만 버틸수는 없을 것이다. 뭔가 수익이 나야 투자도 하고 월급도 줄것이 아닌가 말이다. 트위터가 광고를 선택하는 것은 어쩌면 당연한 수순일지도 모른다. 다만 어떻게 사용자들의 심기를 건드리지 않고 자연스럽게 광고를 할 수 있느냐는 것이 관건이다.



새로 개편한 트위터 화면은 나름대로 좋은 반응을 이끌어내고 있다. 기존에 서드파티(third party)에 의지해오던 단축링크, 사진 유첨 등을 단번에 해결하고 검색기능이 강력해졌고 사진이나 동영상을 팝업 없이 바로 오른쪽 날개에서 볼 수 있어 멀티미디어 SNS로 환콜탈퇘한 모양새다. 내가 쓰던 몽키 플라이의 기능이 대부분 구현되어 이제 사용하지 않을 것 같다. 이렇게 되면 무엇보다 more를 없앤 점이 가장 맘에 들고 DM은 사람별로 1개씩 클릭해야해서 불편해졌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나는 트위터를 비롯한 소셜미디어는 광고나 마케팅에 부적절한 플랫폼이라고 생각한다. 왜냐하면 소셜미디어 사용자들은 광고가 대화에 끼어들면 그들만의 신성 불가침 영역을 침범하는 것이라고 불쾌해하는 듯하다. 소셜미디어라는 소통의 공간에 상업적인 광고가 들어오는 것은 득보다 실이 많을 수 있다.

다른 사람들과 소통을 하려는 소셜미디어의 속성상 그들이 대화에 끼어드는 마케터들를 거부하거나 비판한다. 트위터에서 기자 그룹이나 기업들이 환영받지 못하는 이유다. 트위터나 페이스북은 마케팅 메시지를 싫어하므로 가장 효과가 낮은 플랫폼이라고 하겠습니다.

마케팅은 워낙 '먹튀'가 심하니 지속적인 케어가 필요한 소셜미디어에서 장기적인 '신뢰'를 통해 브랜딩을 한다는 것이 쉽지 않은 것 같다. 이러한 속성을 잘 이해하고 단기간에 승부를 보려고 하기보다는 이들에게 즐겁고 가치있는 것을 주고 인내심을 같고 장기적으로 접근한다면 훌륭한 디지털 브랜딩의 도구가 될 수 있을 것이다.

자~ 이에 대한 트위테리안들의 반은은 어땠을까요? 여러분은 어떻게 생각하세요?



[이전글]
2009/10/08 - [Media 2.0] - 왜 유독 블로거에게만 엄격한 윤리적 잣대를 들이대는가?
2009/06/10 - [Media 2.0] - 네이버에는 왜 영향력 블로그가 없을까
2009/04/11 - [Media 2.0] - 균형을 잃은 신문과 방송은 존재 의미가 없다


미도리 블로그를 구독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감정은행 아직까지 사람들이 인정해주는건 Tv와같은 매체인지 쩝 그래서 저도 고민중입니다 ㅎ 2010.10.01 19:25 신고
  • 프로필사진 shinlku@hanmail.net 광고다 없다면 트위터는 유로가 되어야겠지요. 유저들이 무료로 쓸수 았는 대안은 광고 뿐일겁니다. 수익원 없는 서비스는 망할수밖에 없죠. 하지만 직접 광고를 하는것보다 SNS에서 해당 브랜드나 제품에 관한 이야기가 스스로 유통되는것이 가장 좋다고 봅니다. 2010.10.02 17:56 신고
  • 프로필사진 드자이너김군 오늘도 미도리님의 멋진 마케팅 관련글 잘 보았습니다.
    트위터도 어쩔수는 없었겠죠..
    2010.10.02 21:23 신고
  • 프로필사진 camera4u 트윗에도 말씀드렸지만 회사에서 어느분이 메일을 보내주셨더라구요!! 제가 참 좋아하는 차장님인데.. 니가 L모사 온라인 담당 차장님 블로그에 나왔다고~ 에구구~ 콩닥콩닥!! 했음다. 요즘에 회사에 좀 안타까운 소리를 우회적으로 적은 터라.. 와서 보니 잼나네요^^ 제가 예전에는 TV쪽 상품기획에 있었거든요 그래서 그쪽은 제가 쫌 압니다!! 물론 빈수레는 좀 요란하기는 하죠~ㅋㅋ 제가 좀 그쪽 과입니다. 2년전부터는 카메라쪽 상품기획을 하고 있는데 혹시 카메라관련해서 궁금하신 점있으시면 언제든지 연락주세요!! 국내 최고의 카메라 전문가로부터 컨설팅을 받으실수 있습니다. 물론 무료구요~ 다만 사진 전문은 아니라는거 ㅋㅋ 건강하시고 종종 온라인에서 뵈요~ 2010.10.04 16:15 신고
  • 프로필사진 novathinker 트위터는 광고나 마케팅에 적합치 않다는 것은 동감합니다. 하지만 트위터가 그렇다 해서 모든 소셜 미디어도 그렇다고 하는 것은 지나친 일반화라고 생각합니다. 왜냐하면 또 다른 대표적인 소셜 미디어인 페이스북의 경우는 광고로 수익을 올리고 있고 사용자를 대상으로한 마케팅도 역시 성공사례가 꽤 되기 때문입니다.
    특정 기업이 더 나은 광고나 마케팅 효과를 얻게 하여 트위터사가 수익을 얻게 하기 위해서는 약간의 불평등하거나 제약이 필요합니다. 이 제약이나 불평등의 이면에는 보다 우월적으로 알릴 수 있게 하는 기능이 내포되어 있어야 하고 이를 해소하는 것을 조건으로 수익을 만들어 낼 수 있을 것입니다.
    그런데 트위터는 모든 것을 오픈하여 누구나 평등한 입장에서 시작할 수 있게 설계가 되어 있습니다. 또한 그것이 트위터의 성장의 힘이었구요. 지금은 성장의 덫에 걸려버린 것 같습니다. 제약을 만들면 사용자에게 미안하고 그냥 놔두면 수익을 얻을 수 없게 되어 있으니 말입니다.
    이러한 내용을 이해하기 쉬운 글로 잘 표현하셨습니다만 트위터가 소셜 미디어의 전부가 아니고 이것은 트위터의 문제라는 점을 지적하고 싶었습니다. 그럼 좋은 글 앞으로도 계속 기대하고 있겠습니다.
    2010.10.04 18:32 신고
  • 프로필사진 Yeonu_daddy 한발 늦은감이 없지않아 있지만 학교수업을 핑계삼아 블로그와, 트위터로 대표되는 마이크로블로그간의 인식차이조사를 하고 있습니다ㅎㅎ 휴, 하다보니 아직도 알아가야 할게 너무나도 많더라구요..ㅠㅠ 그래도 미도리님의 블로그에 한번씩 오면 조금씩 성장한느낌이 들어 기분이 좋습니다^^

    염치불구하고 부탁하나드려도 될까요?
    학교수업의 일환으로 블로그&트위터 전문가분들에게 질문을 드리고 답변을 얻고 있는데 주변에 "전문가"로 손꼽을 분이 몇분 없더라구요ㅠ 하여 미도리님께 도움을 청하고자 합니다. 자세한 내용은 midorinbob@naver.com으로 보내겠습니다^
    2010.10.24 00:11 신고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