티스토리 뷰

군중 심리라는 것이 있다. 군중은 어리석다? 요즘 디지털 군중은 무척 영리하며 무엇보다 행동으로 옮긴다. 촛불 시위, 총선, 월드컵을 거치면서 우리는 그 현장을 직접 목도했다. 이제 많은 소비 제품들을 매장시킬지 히트제품으로 만들지도 이들에게 달린것이라 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다. 그러다보니 많은 기업체들도 이를 눈독을 들이며 이들을 유혹하기 위해 기를 쓴다. 그러나 결코 호락호락하지 않은 것이 디지털 군중이다. 이들을 잘 간파해 해석한 LG경제연구원의 최근 리포트가 흥미롭다.
 

이 리포트에서는 디지털 군중의 감성 코드를 다음과 같이 정의하고 있다.

● 음모론과 협력 추리
아폴로 11 호의 달 착륙 , 케네디의 암살 등 교과서의 많은 내용이 조작일 수도 있다는 것을 깨달으며 성장한 세대. 이들은 음모론과 함께 자란 세대라 해도 과언이 아니다. 최근 BP사의 멕시코 기름유출로 인한 생태계 재앙론이 트위터에서 급속히 퍼져나가고 있으나, 증거를 공유하며 분석적이고 차분한 의견이 같이 등장한다.

● 집단 창작의 즐거움
빠삐놈 열풍으로 빠삐코의 매출이 40%나 증가한 사건이나 최근 스티브 잡스와 빌 게이츠의 대화라는 이 패러디 시리즈는 느구나 아이디어를 보탤 수 있어 끝없이 확대 재생산되고 있다. 
http://blog.daum.net/hyongsikcho/5415416
 

● 배설된 감정
디지털 군중은 인간애, 정의, 애국심, 가족애와 같은 근본적이고 보편적인 정서에 대단히 민감하다. 디지털공가넹서는 현실에서 억제된 자아가 표현되는 곳이다. 이것조차 놀이다. 디시인사이드에서 '갤러리를 터는' 행위나 아고라에서 허영과 패륜의 상징인 '지수엄마'에 대한 열광이 바로 그러한 예이다.(팬카페: http://cafe.daum.net/jisumam-KIN

● 선(善)한 힘에 대한 믿음
트위터의 단골 소재는 실종이나 가출된 가족을 찾는 것이나 혈액형이 모자라는 피를 구하는 내용이다. 생전 본적도 없는 사람들의 안타까운 사연에 이렇게 열을 올리는 이유는 '군중의 힘으로 해결할 수 있다'는 믿음 때문이다. 실제로 트위터에서는 모자란 피를 구해 친구를 살리거나 자살하려는 사람을 구한 경우가 흔하다.

● 아이콘, 투사(投射)된 영웅
트위터에서 영웅은 애플의 스티브 잡스다. 그의 자신만만하고 고집세고 잘난척하는 모습이 트위터 유저들과 닮아서라고 한다. 낯뜨거운 실수도 이해하고 아이콘으로 만들이 즐기는 것이 이들의 감성코드다.

그들의 감성 코드를 자극하고 역풍을 조심하라는 것이다. 얕보기, 정색하기, 불의와 기만, 강요된 질서는 금물이다.

소통의 키워드는 참(眞)의 가치
디지털 군중의 속성을 가장 잘 이해한 기업인으로 소프트뱅크의 손정의 사장으로 꼽고 있다. 적극적인 트위터 유저인 소프트뱅크 손정의 사장(http://twitter.com/masason) 지난 6월 30년 비전 발표를 하는 자리에서 말미에 뜬금없이 돌아가신 할머니의 사진을 보여주고 추억을 이야기하며 눈물을 보였다. 손 사장이 '모든 인간이 함께라는 것을 증명해 보이겠다.'고 말한다. 소프트 뱅크의 30 년 비전은 결국 사람의 행복이었다고 말하면서 디지털 군중의 마음을 사로잡은 것이다.

정보혁명으로 사람들을 행복하게. http://yckim.wordpress.com/2010/07/02/next30year_3/


이 리포트의 결론은 마지막 단락에 가장 함축적으로 잘 드러나있다.


 이들이 진짜 찾고 싶어하고 보여주고 싶은 것은 참 (眞), 그 자체인지도 모르겠다 . 사건의
진실 , 사람의 진심 , 인간의 진정, 그리고 인생의 진리 같은. 디지털 군중은 만능에 가까운
정보력과 지성, 조직력을 갖는다. 참된 것을 알아보는 힘을 갖기 시작한 것이다 . 그러기에 디
지털 군중과 소통하기 위해 기업은 스스로 진실해져야 한다. 제품을 사는 소비자가 아니라
행복을 찾고자 하는 인간으로서 그들을 바라보고, 진짜 가치를 주고, 진심으로 소통해야
한다. 진짜가 되면, 디지털 군중은 그것을 알아본다.

 
[관련 글]
2010/03/04 - [PR 2.0] - 소셜 미디어로 위기 대응시 잊지 말아야 할 것 10가지 
2009/08/04 - [Corporate Media] - 트위터, 기업의 소통 채널로 유효한가?

2008/07/24 - [Corporate Media] - 성공적인 기업 블로그 운영의 노하우
2010/06/07 - [Online Branding] - 김주하, 트위터에서 보여준 그녀의 남다른 행보
2010/06/01 - [Corporate Media] - 기업이 트위터에서 해야 할 것과 하지 말아야 할 것 10가지


 미도리 블로그를 구독하시려면 여기를 클릭! ------->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센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신고
댓글
  • 프로필사진 시앙라이 미도리님 오랜만에 인사드리네요^^
    좋은자료 잘보고 갑니다~
    2010.07.14 10:45 신고
  • 프로필사진 JooDinK 좋은 자료 잘 봤습니다.
    저희 마케팅세상 카페에 해당 자료 공유좀 해도 괜찮겠지요?

    많이 배우고 갑니다.
    2010.07.14 14:33 신고
  • 프로필사진 홍반장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진심어린 소통으로 다가가려고 하는데 정말 쉽지 않은 것 같네요...

    오해는 오해를 낳고~~~
    2010.07.14 18:35 신고
  • 프로필사진 Honghyj 사람들은 다른 성향을 보여서, 그걸 생각하면서 접근하려고 하다보니
    더 어려워지는 것 같아여. 사람에 따라 받아들여지는게 다른거 같아서,
    그걸 겁내고 있네요. ㅎㅎ 항상 좋은 자료 감사합니다! 오늘도 공부 하고 갑니다~
    좋은 하루 보내세요!
    2010.07.21 09:52 신고
댓글쓰기 폼